라라밤 노트북 거치대 – 360도 회전, 16인치 게이밍 노트북도 거뜬

견고하면서도 회전도 할 수 있어야 하고 노트북 쿨러를 별도로 활용하지 않아도 되는 거치대를 찾아보다가 구입하게 된 라라밤 노트북 거치대를 구입하게 되었습니다.

노트북 거치대 구입을 고려하기 시작한 이유는 레노버 리전 5 프로 16ARH R7 3060 게이밍 노트북을 구입한 이후 이 노트북으로 게임을 하는 시간에 늘어 감에 따라 서서히 어깨와 목이 아파오기 시작하였습니다.
노트북의 구조상 시선이 밑으로 내려가는 만큼 노트북 화면을 정면 또는 시선 보다 약간 높은 곳으로 이동을 해야 할 필요성을 느끼게 되었으며 이 점을 해결하기 위해 노트북 거치대를 구입하게 되었습니다.

프리미엄에 360도 회전, 높이 각도 조절, 접이식 등 많은 수식어가 붙은 라라밤 노트북 거치대인 만큼 기대를 충족할지 한번 보겠습니다.

라라밤 노트북 거치대 - 360도 회전, 16인치 게이밍 노트북도 거뜬

라라밤 노트북 거치대 박스만 봐도 디자인은 바로 확인이 가능합니다.
태블릿의 사이즈도 커지는 만큼 태블릿 거치대로 활용해도 되겠네요.

라라밤 노트북 거치대 - 360도 회전, 16인치 게이밍 노트북도 거뜬

정확한 제품명이 라라밤 회전 노트북거치대네요.
옆면에 라라밤 노트북 거치대의 특징이 잘 인쇄가 되어 있습니다.
알루미늄 소재이며 무게는 840g, 그리고 접이식 디자인으로 360도 회전 가능, 높이 각도 조절도 가능합니다.
그리고 통풍형 디자인으로 노트북의 열을 식혀주기도 하네요.

라라밤 노트북 거치대 - 360도 회전, 16인치 게이밍 노트북도 거뜬

박스를 개봉하면 라라밤 노트북 거치대 본체와 설명서 그리고 렌치 하나가 들어있습니다.
포장은 상당히 잘 되어 있어 본체가 손상을 입지는 않을 듯 합니다.

라라밤 노트북 거치대 - 360도 회전, 16인치 게이밍 노트북도 거뜬

꺼내보았는데 무게가 제법 느껴집니다.
알루미늄 소재라서 그런가 고급스러움이 느껴집니다.
노트북을 올려놓으면 하판 부위가 뻥하고 뚫리는 형태가 되어 쿨링에는 도움이 될 듯 합니다.

라라밤 노트북 거치대 - 360도 회전, 16인치 게이밍 노트북도 거뜬

렌치를 활용해서 풀고 조여서 견고함(뻑뻑함 ?)을 조절 할 수 있습니다.
개인적으로 이 부분에 고무 패킹으로 조절 이후 덮을 수 있으면 좀 더 좋을 것 같습니다.
왠지 먼지가 잘 달라붙어 있을 곳이 아닐까 합니다.

라라밤 노트북 거치대 - 360도 회전, 16인치 게이밍 노트북도 거뜬

노트북을 올려놓고 한번 각도 조절을 해보았습니다.
상당히 뻑뻑해서 렌치로 풀고 조절을 할까 고민하다가 조금조금씩 양옆을 돌아가면서 조절을 해보았습니다.

라라밤 노트북 거치대 - 360도 회전, 16인치 게이밍 노트북도 거뜬

2kg가 넘어가는 16인치 노트북 레노버 리전 5 프로 16ARH R7 3060을 올려놓았습니다.
요즘 16인치 노트북이 예전 15인치 크기이기는 합니다만 이 정도 크기는 올려놓아도 보기에 적당해 보입니다.

라라밤 노트북 거치대 - 360도 회전, 16인치 게이밍 노트북도 거뜬

노트북을 잡지 않고 상판을 열어보았습니다.
라라밤 노트북 거치대가 안정적으로 버티어 주네요.

좌우 회전도 잘 됩니다.
휙휙 손쉽게 돌아가는 것은 아니며 적당한 텐션을 유지하며 회전이 됩니다.

라라밤 노트북 거치대 후기

알루미늄 소재의 색감과 단단함은 상당히 마음에 듭니다.
노트북이 맥북이나 서피스랩탑 처럼 같은 실버 색상이라면 더욱 어울릴 것 같습니다.

회전 역시 잘 되고 각도 조절까지도 가능하니 내가 원하는 노트북의 포지션을 잡을 수 있습니다.
한번 높이와 각도를 설정해 놓으면 쉽게 무너지지 않기에 활용하기에 너무나도 좋습니다.
노트북 하판이 거의 노출되는 만큼 쿨링에도 도움이 되고 책상에 올려놓고 사용하기에도 아주 좋네요.

다만 완전히 접었을 때 노트북이 뜨는 부분은 구입 전에 고려를 해보셔야 할 듯 합니다.
즉 라라밤 노트북 거치대에 노트북을 올려놓으면 키보드는 필수적으로 필요하다고 할 수 있겠네요.
그리고 접어지니 휴대하고 다닐 수 있겠다 라고 생각할 수 있겠습니다만 무게가 800g이 넘어가는 만큼 휴대성은 좋지 않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.

댓글 남기기